UPDATED. 2021-10-21 09:48 (목)
선전 스타디움에 中군용차량 집결, 병력 수천명 퍼레이드
선전 스타디움에 中군용차량 집결, 병력 수천명 퍼레이드
  • 황채영 기자
  • 승인 2019.08.15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선전 스포츠 스타디움에 집결한 중국 군용 차량

홍콩과 이웃한 중국 광둥성 선전의 스포츠 스타디움에서 수천 명 규모의 중국 병력이 붉은 깃발을 흔들며 퍼레이드를 했다

15일 AFP 통신의 기자가 목격한 바에 따르면 이 스타디움 안에는 장갑차도 있었으며 밖에는 트럭과 병력수송 차량 수십 대가 늘어섰다. 또 병력 가운데 일부는 위장복에 무장경찰 휘장을 달고 있었다.

무장경찰은 지난해부터 중앙군사위원회의 지휘를 받고 있다.

선전의 선전만(灣)에 있는 스타디움은 홍콩에서 7㎞ 떨어져 있다고 AFP는 전했다. 선전만은 다리로 홍콩 북쪽의 신계(新界) 지역과 연결된다.

전날 베이징청년보 산하 소셜미디어 위챗 계정에 따르면 중국 동부 전구 육군은 자체 위챗 계정 '인민전선'을 통해 선전 춘젠 경기장 안에 군용 도색을 한 차량이 대거 있는 사진을 공개하고 이곳에서 홍콩까지 10분이면 도달할 수 있다며 10주째 이어진 홍콩 시위 사태에 개입할 수 있음을 강하게 시사했다.

앞서 중국 관영 언론인 인민일보와 환구시보는 지난 12일 동영상을 올리고 선전에 집결하고 있는 무장경찰이라고 설명했다.

후시진 환구시보 총편집인은 이 동영상은 홍콩 시위대에 대한 중국의 엄중한 경고라고 강조했다. 이어 "시위대가 벼랑 끝에서 물러서지 않고 임계점을 향한다면 국가의 역량은 언제든지 홍콩에 진입해 폭도를 제압할 것"이라면서 무력 투입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중국 정부는 시위대의 홍콩 공항 점거 사태 이후 "테러리즘"이라는 표현을 쓰면서 경고 수위를 한층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