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위원장, "DLF 사태 국민께 송구"사과..."근본적 대책 마련"
은성수 위원장, "DLF 사태 국민께 송구"사과..."근본적 대책 마련"
  • 황채영 기자
  • 승인 2019.10.04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상품 문제와 관련해 사과하고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하겠다고 말했다.

4일 은 위원장은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 인사말을 통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상품 등 고위험 금융상품 판매와 관련해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금융감독원의 검사결과를 토대로 소비자 피해구제에 만전을 기하고 재발방지를 위한 근본적인 개선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은행에서 고위험상품 판매를 금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오자 다양한 방안을 놓고 내부 검토를 거쳐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파생결합상품 판매 자체가 사기에 해당한다는 일부 의원의 지적은 아직 받아들이기 어렵다는 반응를 보였다.

이날 국감에 파생상품을 판매해 손실을 낸 우리은행과 KEB하나은행의 은행장 등 경영진은 여야 합의 무산으로 증인 채택이 불발돼 참석하지 않았다.

은 위원장은 “두 은행이 모두 분쟁조정 결정을 받아들이겠다고 한 만큼 큰 논란 없이 조정이 진행될 수 있을 것”이라며 “피해자 의견을 듣고 신속하게 구제하겠다”고 말했다

또, 현재 계류 중인 금융소비자보호법 제정을 위한 국회의 입법 논의에도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