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1 08:44 (토)
中 하이테크 페어 2019, 선전에서 성황리 폐막
中 하이테크 페어 2019, 선전에서 성황리 폐막
  • 김혜빈 기자
  • 승인 2019.11.2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하이테크 페어

“개방과 기술혁신을 통해 중국 웨강아오 대만구 경제를 활성화시키자”는 구호를 내세웠던 제21회 중국 하이테크 페어(China Hi-Tech Fair, CHTF)가 2019년 11월 17일 중국 선전에서 성황리에 폐막됐다.

이 5일간에 걸친 행사는 전시회와 포럼, 기술교환, 파트너십을 위한 플랫폼을 제공했고 기술 이노베이션을 앞당기고 이노베이션 환경을 개선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했다.

총 14만2000 평방미터 면적에서 열린 CHTF2019 행사는 AI, 스마트홈, 인텔리전트 제조업, IoT, 스마트 드라이빙, 스마트 플러스, 자동차 네트워킹, 5G, 블록체인 등 다양한 기술 분야에서 1만216건에 달하는 하이테크 프로젝트를 선보였고 3315개에 달하는 전시사들을 끌어들였다.

이에 더해 아르헨티나, 호주, 오스트리아, 바레인, 일본, 한국, 미국, EU 등 44개국 및 지역을 대표하는 148개 대표단이 참여하고 베이징, 상하이, 광둥, 홍콩, 마카오, 대만 등 33개 중국 성(省)과 도시 대표들이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한편 29개의 유명 대학들도 하이테크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그런 한편 총 256개에 달하는 고위급 포럼과 살롱, 기술 컨퍼런스가 열려서 총 57만6000명의 관객들을 끌어모으고 1253명의 언론인들과 306개 국내외 언론기관들이 행사에 참여했다.

화웨이, ZTE, 후지, 핑안기술, NTT DATA, 홍콩텔레콤 등 주요 기업들에 더해서 다수의 스타트업 기업들도 전시회에 참가해서 총 2077건의 신제품과 701종의 신기술(전년도 대비 400종이 더 많음)이 선보였다.

이외에도 60명에 달하는 노벨상 및 튜링상(Turing Award) 수상자, 국내외 학자, 과학자, 경제학자 등 귀빈들도 초청받아 연설을 했다. 한편 IBM, 보쉬, 필립스, 후지쯔, 미데아, 썬더 등 주요 기업의 고위 임원들도 다양한 포럼에 참가했다. 한편 이란, 헝가리, 세르비아, 아일랜드, UAE 등 국가의 차관급 이상의 귀빈들도 9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광둥, 홍콩, 마카오를 연결하는 거대한 산업지대인 웨강아오 대만구에서 기술혁신의 모멘텀을 일으킨다는 목적에 따라 CHTF2019는 광둥-홍콩-마카오 전시장을 별도로 구축하고 지역경제발전을 위한 새로운 기회를 선보이고 아시아 전역에서 최고의 기술혁신 센터로 자리 잡고자 하는 의욕을 나타냈다.

행사 개최를 시작한 지 21년째 되는 CHTF는 과학기술 성과를 공유하는 중요한 플랫폼으로서의 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