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MUFG, 그랩(Grab)에 7억600만달러 투자
日 MUFG, 그랩(Grab)에 7억600만달러 투자
  • 황채영 기자
  • 승인 2020.02.26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IC도 1억5000만달러 투자...日기업이 총 8억5600만달러 투자

일본 최대금융그룹 MUFG(Mitsubishi UFJ Financial Group)이 소프트뱅크가 투자한 그랩((Grab Holdings Inc.)에 7억600만달러를 투자한다. 또, 다른 일본  IT기업 TIS(TIS INTEC Group)도 1억5000만달러를 투자한다.

지난 25일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그랩은 이날 일본 MUFG와 TIS로 부터 모두 8억 5600만달러의 투자를 받는다고 밝혔다.

밍 마(Ming Maa) 그랩 사장은 “MUFG의 투자는 그랩의 슈퍼앱 전략과 장기적이고 지속 가능한 사업을 펼쳐나갈 수 있는 그랩의 역량에 대한 신뢰를 보여준다. MUFG와 함께 동남아의 금융포용을 촉진하고, 동남아 전역에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저렴한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히로노리 카메자와(Hironori Kamezawa) MUFG 부사장 겸 그룹 COO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최고책임자(CDTO)는 "동남아에서 MUFG는 파트너 은행을 중심으로 플랫폼을 구축해 사업을 발전시켜 왔다. 그랩의 선진 기술과 데이터 관리에 대한 전문성을 우리가 금융 분야에서 쌓은 노하우와 결합해 고객에게 차세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또 이번 제휴가 MUFG의 디지털 전환에 있어 또 다른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랩은 투자받은 자금을 동남아 소비자,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보험, 자산관리 상품과 서비스 제공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루벤 라이(Reuben Lai) 그랩 파이낸셜 그룹 대표는 “MUFG와의 이번 파트너십은 글로벌 선두기업들과의 제휴를 통해 그랩 파이낸셜 그룹의 발전을 가속하려는 그랩의 전략을 분명히 보여준다. 파트너십을 통해 양 사는 결제, 소액 대출 등 은행 계좌가 없는 동남아인의 금융 니즈에 부응하기 위한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를 개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인도네시아에서 출발한 그랩은 금융, 결제, 차량 호출을 포함해 광범위한 서비스를 추진 중이며 손정의 회장이 이끄는 소프트뱅크에서 26억 달러(3조1천억 원)를 투자받기도 했다.

그랩은 인도네시의 고젝(Go-Jek)과 모바일을 통한 배달,예약,물류,간편결제 등 다방면에 있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지난 4일 그랩은 싱가포르 로보어드바이저 스타트업인 벤토 인베스트(Bento Invest Pte Lte Ltd, 이하 “벤토”)를 인수, 그랩 앱을 통해 소매 자산관리 솔루션 제공을 시작했다.

인수된 벤토는 상반기 내 그랩 앱을 통해 자산관리 상품을 출시하고, ‘그랩인베스트(GrabInvest)’로 브랜드명을 바꾼다.

그랩인베스트는 그랩의 금융 서비스 부문인 그랩 파이낸셜 그룹(Grab Financial Group)의 새로운 핵심 사업으로 성장할 전망이다. 그랩인베스트는 벤토의 창업자 겸 CEO인 찬드리마 다스(Chandrima Das)가 이끈다.

그랩 파이낸셜 그룹은 현재 동남아 전역에서 소규모 기업가, 소상공인, 운전자 파트너, 그랩 사용자들에게 결제(‘그랩페이’), 리워드(‘그랩리워드’), 대출(‘그랩파이낸스’), 보험(‘그랩인슈어’)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랩인베스트는 그동안 부유층과 기관 투자자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자산관리 상품에 대한 접근성을 개선해 부담 없는 가격대로 이해하기 쉬운 모델을 채택해 동남아 사람들이 자산 서비스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목표다.

동남아 사람들에게 익숙한 그랩 플랫폼에서 거래하고, 앱에서 모든 수수료가 투명하게 공개된다. 또 자본시장 서비스(CMS) 라이선스를 취득하고 싱가포르 통화청(MAS)의 소비자 보호 기준을 준수해 신뢰할 수 있는 금융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그랩인베스트는 싱가포르에서 소매 자산관리 자본시장 서비스 라이선스, 즉 싱가포르 금융통화청(MAS) 리테일 자산운용업 라이선스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