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증시2] 베트남 868.56 +13.29(+1.55%)ㆍ인니 IDX 4,942.28 +17.03(-0.35%)ㆍ인도 Sensex 34,731.73 +523.68(+1.53%)
[아시아증시2] 베트남 868.56 +13.29(+1.55%)ㆍ인니 IDX 4,942.28 +17.03(-0.35%)ㆍ인도 Sensex 34,731.73 +523.68(+1.53%)
  • 황채영 기자
  • 승인 2020.06.20 0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캄보디아 CSX 693.18 -4.95(-0.71%), 미얀마 YSX 448.66 -6.41(-1.41%)

19일 아시아 주요국 증시는 상승했다.

한국, 중국, 일본, 홍콩, 대만,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인도 등은 상승했고 싱가포르, 캄보디아, 미얀마 등은 하락했다

베트남 VN Index는  +13.29(+1.55%) 상승한 868.56에 마감했다.

이날 198종목이 상승했고 103 종목이 하락했다. 

전날 빈그룹은 북꽝닌지역에 자동차 부품 생산을 위해 3.4조동(1억4500만달러)을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빈그룹 주가는 가격 제한폭 까지 상승했다

베트남과 일본이 상호 입국을 허용하기로 결정했다. 베트남이 코로나19로 빗장을 걸어잠궜던 일본의 첫 입국 완화 대상국이 됐다

베트남 정부가 인프라 구축 사업에 해외 투자 유치를 확대하기 위해 민관협력 투자개발사업(PPP)법을 제정하면서 손실 위험분담 제도를 도입했다. 

애플 에어팟 조립업체인 럭스셰어(Luxshare)ICT가 베트남에서 수천 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했다.

Vincome Retaeil, Vinhomes의 모기업인 시총 1위 VIC(Vingroup)는 6.9% 상승했다

BID(BIDV) +2.3%, CTG(VietinBank) +2.0% 등은 상승했고 SBT (TTC-Sugar) -1.7%, PLSX(Petrolimex) -1.5% 등은 하락했다 

인도네시아 JCI 지수는 +17.03(-0.35%) 오른 4,942.28에 마감했다.

전날 인도네시아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만1431명을 기록하면서 싱가포르를 넘어 동남아시아 국가 중 확진자 수와 사망자 수 각각 1위를 기록했다.

세계적인 휴양지 발리섬이 8월부터 내국인 관광객을, 9월부터는 외국인 관광객을 허용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도네시아 국영 보험사 지와스라야의 지급 불능 사태로 1년 8개월째 약 500억원이 묶인 한국인 470여명이 "정부 대 정부 차원으로 해결해 달라"며 청와대 국민 청원을 제기했다.

이날 중앙은행(BI)은 기준금리로 사용되는 7일물 역환매조건부채권 금리를 4.50%에서 4.25%로 0.25%포인트 인하했다

시총1위 BBCA -0.18% 하락했다.

Bank Mandiri +1.24%, Astra Int'l +1.88%, Salim Ivomas Pratama +1.71% 등은 상승했고, HMSP -1.14%하락했으며 유니레버인도네시아는 전날수준을 유지했다

인도 Sensex 지수는  +523.68(+1.53%) 오른 34,731.73에 종료했다

중국과 국경 무력 충돌 후 인도 내에서 '중국 퇴출' 움직임이 본격화하고 있다. 인도 철도부 관계사인 DFCCIL은 전날 중국 업체가 진행하던 47억루피(약 746억원) 규모의 공사 계약을 파기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충돌 직후 전국 곳곳에서 발생한 반중 시위는 연일 이어졌다. 시위대는 중국 국기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 사진은 물론 중국산 전자제품까지 불태웠다.

시총1위 Tata Consultancy +0.27% 상승했다

SBI +2.56%, Reliance Industry +6.48%, HDFC +1.27% 등은 상승했고, Infosys -0.81%는 하락했다

캄보디아 CSX지수는 -4.95(-0.71%)내린 693.18 , 미얀마 YSX 지수는 -6.41(-1.41%) 하락한 448.66에 종료했다

캄보디아 증시 시총1위 아크레다은행은 -0.9%하락했다

미얀마 정부는 코로나19 사태로 국제선 착륙이 금지된 상황에서 기업인 등 한국 측 필수인력에 대해 두 번째로 예외입국을 허용했다

미얀마 시총1위 First Miyanmar Inv.는 -4.55%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