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7 13:21 (수)
SMBC, 美제퍼리스 지분 4.9% 매입·23억달러 대출
SMBC, 美제퍼리스 지분 4.9% 매입·23억달러 대출
  • 황채영 기자
  • 승인 2021.07.16 0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BC, 제프리스파이낸스에 19억 달러, 제프리스그룹에 3억5000만달러 신용제공
SMBC, 공개 시장에서 제프리스 보통주 최대 4.9%(3억8600만달러) 매입
(사진왼쪽부터) SMBC사옥, 제퍼리스그룹 뉴욕 본사 

글로벌 금융회사인 미국의 제퍼리스(Jefferies)와 SMBC 그룹이 전략적 제휴를 통해 기업 및 투자 은행 비즈니스에서 전반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SMBC는 대출지원과 지분매입 등 총 26억달러를 투입하기로 했다.

제퍼리스 그룹(Jefferies Group LLC)의의 모회사인 제퍼리스 파이낸셜 그룹(Jefferies Financial Group, Inc.)(이하 총칭 제프리스)과 미쓰이스미토모 파이낸셜 그룹(Sumitomo Mitsui Financial Group, Inc.), 미쓰이스미토모 은행(Sumitomo Mitsui Banking Corporation, SMBC), SMBC 닛코 증권(SMBC Nikko Securities Inc.)(이하 총칭 SMBC 그룹)이 미래의 기업 및 투자 은행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기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양 그룹은 "특히, 미국 레버리지 금융 비즈니스에서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 기존 상품 확대 및 규모 확장, 일본 기업이 참여하는 국경을 초월한 M&A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글로벌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했으며, 미국 헬스케어 분야에서 두 기업의 장점을 활용해 투자 은행, 자본 시장 및 금융 비즈니스 활성화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고 밝혔다.

SMBC그룹은 제프리스 파이낸스(Jefferies Finance LLC)에 자금을 제공해 JFIN과 제프리스의 레버리지 금융 개시 및 인수 업무를 확대하고 제프리스 그룹에 대한 자금 조달을 지원한다.  SMBC 그룹은 JFIN에 16억5000만달러의 리볼빙신용(Revolving Credit Facility)와 2억5000만달러의 후순위 대출 등 총 19억달러를 지원한다. 또, 제퍼리스에 3억5000만달러의 리볼빙신용을 제공한다.

SMBC 그룹은 하트 스콧 로디노(Hart Scott Rodino) 반독점증진법에 따라 2021년 7월 13일 현재 종가를 기준으로 공개 시장에서 제퍼리스 파이낸셜의 상장 주식을 최대 4.9% 매입해 약 3억8600만달러의 지분 투자를 통해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할 예정이다.

리치 핸들러(Rich Handler) 제퍼리스 최고경영자(CEO)와 브라이언 프리드먼(Brian Friedman) 사장은 ”SMBC 그룹과의 제휴로 제퍼리스의 지속적인 성장과 모멘텀을 가속화할 기회를 얻어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 이번 제휴가 이미 굳건한 제프리스의 투자 은행 및 자본 시장 역량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믿는다"며, "이는 SMBC 그룹과의 장기적인 관계의 시작이며 앞으로 두 기업이 많은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준 오타(Jun Ohta) SMBC 그룹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와 유이치로 콘도 (Yuichiro Kondo) SMBC 닛코 증권 CEO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의 기업 및 투자 은행 비즈니스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전 세계 고객의 자문 및 제품 요구를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글로벌 투자 은행인 제퍼리스와의 제휴를 통해 많은 것을 얻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제프리스 파이낸셜 그룹(About Jefferies Financial Group, Inc.)은. 60년 가까이 고객 서비스에 주력해 왔으며 미주, 유럽 및 아시아에서 투자 은행, 자문, 거래, 자산 관리 등을 종합적으로 서비스한다. 루카디아 자산 관리(Leucadia Asset Management) 파트는 대체 자산 관리 플랫폼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