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7 13:21 (수)
기아, 쿠팡 맞춤형 모빌리티 개발 나서···PBV 사업 협력 MOU 체결
기아, 쿠팡 맞춤형 모빌리티 개발 나서···PBV 사업 협력 MOU 체결
  • 김혜리 기자
  • 승인 2022.04.16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 2025년 전용 PBV 모델 선보이며 글로벌 시장 진출
2030년 글로벌 PBV 넘버원 브랜드로

기아가 쿠팡전용 배송차량을 개발한다. 기아는 쿠팡과 함께 물류·유통 배송 시장에 최적화된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Purpose Built Vehicle)를 개발하고, 연계 솔루션 및 서비스를 제공해 글로벌 PBV 시장 경쟁력 확보에 속도를 높인다.

기아는 지난 13일 양재동 본사 대회의실에서 노재국 쿠팡 물류정책실장, 김상대 기아 eLCV비즈니스사업부장, 정헌택 현대차·기아 TaaS 본부 Strategy 그룹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쿠팡과 ‘쿠팡-기아 PBV 비즈니스 프로젝트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노재국 쿠팡 물류정책실장(사진왼쪽)과 김상대 기아 eLCV비즈니스사업부장이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아 제공]
노재국 쿠팡 물류정책실장(사진왼쪽)과 김상대 기아 eLCV비즈니스사업부장이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아 제공]


앞서 기아는 3월 3일 열린 ‘2022 CEO 인베스터 데이’에서 2025년 전용 PBV 모델을 선보이는 것을 시작으로, 고객들의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에 특화된 맞춤형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글로벌 PBV 시장에 진출해 2030년 글로벌 PBV 넘버원 브랜드로 자리 잡겠다는 전략을 밝힌 바 있다.

기아는 쿠팡과의 이번 협약을 통해 앞서 공개한 PBV 사업 전략을 구체화하고, 전용 PBV 모델 출시 및 시장 경쟁력 확보에 본격적으로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약의 목표는 물류·유통 시장에서 필요로 하는 최적의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PBV 연계 실증사업을 수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2025년 스케이트보드 플랫폼을 적용한 쿠팡 전용 PBV를 공동 개발하는 것에 있다.

이번 협약에서 쿠팡은 국내 물류·유통 시장의 선두 사업자로서 배송 환경 혁신을 위한 구체적인 사양과 요구사항을 제시하며, 기아는 축적된 기술과 개발 역량을 활용해 요구사항을 만족시켜 줄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 및 서비스와 전용 차량 등을 제안한다.

구체적으로는 △안전사고 감축 및 드라이버 배송 환경 개선을 위한 최적화 안전 사양 컨설팅 제공 △EV 운용 효율화 및 비용 절감을 위한 배송 환경에 최적화된 충전 인프라 솔루션 제안 △배송단계 효율성 증대를 위한 차량 결합 전동 디바이스 개발 △인력 운영 및 배송 시간 효율성 증대를 위한 자율주행 차량 시범운영 등에 대한 실증 협업을 단계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양사는 이러한 협업의 과정을 거쳐 쿠팡의 비즈니스 모델에 특화된 미드(Mid)와 라지(Large) 차급의 쿠팡 전용 PBV를 공동 개발하고, 이와 연계한 솔루션 및 서비스 제공을 통해 물류·유통 업계의 배송 환경 혁신을 이끈다. 더 나아가 양사는 개발 과정에서 습득한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PBV 생태계 구축 및 2030년 글로벌 PBV 넘버원 브랜드로 자리 잡기 위한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는 쿠팡과의 이번 협업 범위 외에도 추가 아젠다를 지속해서 제안해 다양한 솔루션 및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물류·유통 PBV 고객에게 특화된 차량과 맞춤형 솔루션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글로벌 PBV 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