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6 13:16 (화)
수은, 한전·삼성물산 UAE 해저 송전망 사업 12억 달러 지원
수은, 한전·삼성물산 UAE 해저 송전망 사업 12억 달러 지원
  • 황채영 기자
  • 승인 2022.09.26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북아프리카 우리기업 첫 해저 초고압직류(HVDC)송전망 사업권 수주 사례
한국수출입은행 (사진=글로벌금융신문 DB)
한국수출입은행 (사진=글로벌금융신문)

한전 수주 UAE 해저 송전망 사업에 한국수출입은행이 대규모 금융지원에 나선다. 이번 한전 수주는 중동·북아프리카 지역 우리기업 최초의 해저 초고압직류(HVDC)송전망 사업권 수주 사례로 신사업 진출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수은이 금융지원에 나선 것. HVDC(High Voltage Direct Current)는 전력손실이 적어서 송전효율이 높고 안정적인 송전이 가능한 송전방식으로 초장거리 송전, 발전량이 불규칙한 발전설비 연계, 주파수·전압이 상이한 전력계통간 연계 등에 활용된다.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윤희성)은 한국전력공사·삼성물산이 참여한 UAE 해저 초고압직류 송전망 건설·운영 사업에 프로젝트파이낸스(PF) 방식으로 총 12억 달러를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수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발전공기업, 건설사, 금융기관이 협력하여 중동·북아프리카 지역 최초의 해저 초고압직류 송전망 사업을 개척한 사례로, 본건 지원이 우리 기업의 신성장동력 확보 및 후속사업 수주를 위한 해외 진출의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사업은 아부다비 해상의 원유·가스 설비에 친환경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해저 송전선과 변전설비를 건설·운영하는 총 5조 4000억원 규모의 초대형 인프라 프로젝트로, 중동·북아프리카 지역의 우리 기업 최초 해저 초고압직류 송전망 사업이다.

UAE의 ‘2050 탄소중립전략’에 따라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와 국영에너지회사(TAQA)가 발주한 사업으로, 현재 가동중인 노후 가스발전설비를 친환경전력으로 대체함에 따라 30% 이상의 탄소절감 효과가 예상된다.

수은은 입찰 단계부터 적극적인 금융지원 의사를 표명하였고, 이 사업 지원을 위해 전체 차입금의 37.4%에 해당하는 12억 달러의 프로젝트파이낸스(PF) 금융 및 6억 8000만 달러 규모의 건설이행보증 등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2021년 12월 한국전력공사는 일본 큐슈전력, 프랑스 EDF와 사업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사업권을 수주하였으며, 삼성물산이 벨기에 얀데놀과 함께 EPC(설계·조달·시공)를 담당한다.

금융조달이 완료됨에 따라 곧바로 착공하여 2025년말 가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