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1 20:22 (수)
삼성전자, 사상 첫 여성 사장 배출···이영희 사장 승진
삼성전자, 사상 첫 여성 사장 배출···이영희 사장 승진
  • 김혜빈 기자
  • 승인 2022.12.05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 인재' 발탁…"인재와 기술 중시" 경영철학 반영
네트워크사업 성장에 기여한 차세대 주자, 사장 승진, 사업부장 보임
"엄중한 경영 현실" 감안, 2인 대표이사 체제 유지  

삼성전자가 2023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단행했다. 네트워크사업 성장에 기여한 차세대 주자를 사장으로 승진시키고 사업부장에 보임하고 반도체 핵심기술 개발을 이끈 '기술인재'들을 발탁했다. 또한, 삼성전자 최초의 여성 사장을 배출해 여성인력 성장에 비전을 제시했다. 아울러 엄중한 경영 현실을 감안해 기존 '한종희-경계현' 2인 대표이사 체제를 유지했다. 이번 인사 역시 만 60세 이하 임원단을 꾸리는 '60세 룰' 전통을 이어 나갔다. 

삼성전자는 5일 사장 승진 7명, 위촉 업무 변경 2명 등 총 9명 규모의 2023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네트워크 사업의 성장에 기여한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사업부장으로 과감히 보임하고, 반도체 사업의 개발과 제조 역량 강화에 기여한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핵심사업의 미래 대비 경쟁력 강화의지를 확고히 하는 한편, 성과주의 인사를 실현했다"고 밝혔다.

또한, 역량과 성과가 있는 여성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여성인재들에게 성장 비전을 제시하고 과감히 도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김우준 삼성전자 DX부문 네트워크사업부장 사장 [사진=삼성전자 제공]

김우준 삼성전자 DX(디바이스 경험)부문 네트워크사업부장 사장은 서울대 전자공학 박사 출신으로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상품전략그룹장, 차세대전략그룹장, 전략마케팅팀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하면서 영업·기술·전략 다양한 분야에 걸쳐 비즈니스 성장을 주도했다는 평가다. 이번 승진을 통해 차세대 통신 중심의 네트워크 비즈니스 기반을 공고히 하고 사업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영희 삼성전자 DX부문 글로벌마케팅실장 사장 [사진=삼성전자 제공]

이영희 삼성전자 DX부문 글로벌마케팅실장 사장은 로레알 출신의 마케팅 전문가로 2007년 삼성전자에 입사후 갤럭시 마케팅 성공 스토리를 만들고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제고에 크게 기여하는 성과를 거두며 고객 가치·경험 중심 회사로의 성장을 선도해 왔다. 사장 승진후 고객 중심의 마케팅 혁신 등의 역량 발휘와 함께 삼성전자 최초의 여성 사장으로서 조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보인다.

남석우 삼성전자 DS(반도체)부문 글로벌 제조&인프라총괄 제조담당 사장은 반도체 공정개발 및 제조 전문가로 반도체연구소에서 메모리 전제품 공정개발을 주도했고 메모리,파운드리 제조기술센터장과 글로벌  제조&인프라총괄을 수행하며 반도체 공정 및 제조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공정과 제조,인프라,환경안전 분야 역량을 두루 갖춘 남석우 부사장의 사장 승진으로 반도체 초격차 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송재혁 삼성전자 DS부문 CTO 겸 반도체연구소장 사장은 DRAM,플래시 메모리 공정개발부터 양산까지 반도체 전과정에 대한 기술리더십을 발휘하며 메모리 사업 글로벌 1위 달성에 기여했다. 사장 승진과 함께 반도체 사업 CTO로서 반도체 전제품의 선단공정 개발을 리딩하며 반도체 기술 경쟁력 강화를 주도하도록 했다.

백수현 삼성전자 DX부문 커뮤니케이션팀장 사장은  SBS 보도국 부국장 출신의 홍보 전문가로 2013년 삼성전자로 입사후 국내홍보그룹장, 커뮤니케이션팀장을 역임하면서 회사 내부 뿐만 아니라 외부와의 소통 활성화에 기여했다.    이번 승진을 통해 대내외 전략적인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해  삼성전자의 비전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해 나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박승희 삼성전자 CR담당 사장은 중앙일보사 편집국장 출신의 언론 홍보 전문가로 2020년 12월부터 삼성물산 건설부문 커뮤니케이션팀장을 역임중이다. 풍부한 네트워크과 커뮤니케이션 역량을 바탕으로 CR담당으로 대내외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가교 역할을 원활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양걸 삼성전자 중국전략협력실장 사장은 다양한 해외 판매법인을 경험한 반도체 영업마케팅 전문가로 중국총괄과 중국전략협력실 부실장을 역임하며 반도체 등 중국내 사업 확대에 기여했다. 사장 승진후 중국전략협력실장으로서 본인이 보유한 중국 네트워크와 비즈니스 안목을 바탕으로 원활한 협력과 지원을 이끌어 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전경훈 삼성전자 DX부문 CTO 겸 Samsung Research장 사장은 포항공대 교수 출신으로 2012년 삼성전자 입사후 차세대통신연구팀장, 네트워크 개발팀장, 네트워크사업부장을 역임하며 5G 세계 최초 상용화 등의 성과를 거두며 네트워크 사업 성장에 기여한 통신기술 전문가다. 기술 리더십과 전략적인 안목을 바탕으로 Samsung Research장으로서  DX사업 선행연구를 총괄하며 삼성전자의 미래 먹거리 발굴을 주도할 것으로 보인다.

승현준 삼성전자 DX부문 Samsung Research 글로벌R&D협력담당 사장은 AI 분야 최고 전문가로 우수한 연구능력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지속 활용하여 해외 주요대 및 선진 연구소와의 R&D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우수인재 영입에 집중해 나갈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기존 2인 대표이사 체제를 유지하여 불확실한 대내외 환경하에서 경영 안정을 도모하는 동시에 미래 준비를 위한 과감한 변화와 혁신을 통해 고객 중심의 초일류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부사장 이하 2023년 정기 임원인사와 조직개편도 조만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7-182호
  • 대표전화 : 02-522-5117
  • 팩스 : (82)0504-034-058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혜리
  • 법인명 : (주)국제금융리서치
  • 제호 : 글로벌금융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58
  • 등록일 : 2017-02-07
  • 발행일 : 2017-01-11
  • 발행인 : 황동현
  • 편집인 : 황동현
  • 글로벌금융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글로벌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conomics@gfr.co.kr
ND소프트